회원사동향

회원사동향2018-08-13T09:37:02+00:00

아이콘루프, 서울시 블록체인 기반 단위업무 ISP 수립 사업자 선정[2018.11.30.디지털데일리]

작성자
obciaadmin
작성일
2018-12-18 14:18
조회
112

아이콘루프(대표 김종협)가 ‘서울시 블록체인 기반 단위업무 정보전략계획(ISP) 수립’ 사업자로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.

서울시가 발주한 이번 사업은 블록체인을 활용해 공공근로·복지서비스 수급자 등 각종 대상자 선정 시 자격검증을 온라인으로 자동화하여 시민 행정편의를 증대시키고, 근로계약서 미작성·4대 보험 미가입·부당대우 등 시간제 노동자의 열악한 노동환경을 개선하는 데 의의가 있다.

아이콘루프는 2018년 11월부터 2019년 2월까지 3개월간 ‘서류 없는 온라인 자격검증 실현’ 등을 위한 단독사업자로서 블록체인 기반 단위업무의 업무현황 및 정보화 현황을 분석하고 단계별 이행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.

특히, 개인정보보호법·정보통신망법·신용정보법과 관련해 법적 규제사항 및 개정안을 검토하고, 소상공인연합회의 ‘소상공인근로계약서’ 애플리케이션 등 타 기관 서비스와의 연계 추진 방안을 고안할 방침이다.

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하면 개인정보 주권 보장뿐만 아니라 최소한의 정보 조회만으로도 신속하고 정확한 자격검증이 가능해져, 시민의 행정 편의성 및 담당자의 업무 효율성이 제고될 수 있다. 동시에 시간제 노동자와 고용주 간 스마트 컨트랙트 체결을 통해, 투명한 근무 이력 관리와 임금 체납 방지 등 올바른 노동환경 조성의 기틀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.

이를 위해 아이콘루프는 지난 11월 23일 서울시청 서소문청사 3층 스마트정보지원센터에서 개최된 ‘서울시 블록체인 기반 단위업무 정보전략계획(ISP) 수립사업 착수보고회’에 참석했다. 이날 행사에는 청년정책담당관·노동정책담당관 등 서울시 유관 부서 담당자 및 아이콘루프 관계자 포함 22명이 자리했다.

김종협 아이콘루프 대표는 “블록체인 기술이 가진 투명성과 효율성을 서울시민이 직접 체감할 수 있도록 ‘서울시 맞춤형 ISP 컨설팅’을 제공할 것”이라며, “블록체인 도입 시 고려해야 할 규제사항과 문제점을 철저히 검토해, 현실성 있는 근로복지 프로세스 모형과 중장기 발전방안을 설계하기 위해 역량을 집중할 예정”이라고 밝혔다.

원문

http://www.ddaily.co.kr/news/article.html?no=175415 / 디지털데일리 / 이상일 기자

전체 0